어제 정말 답답한 사람을 만나게 되었다. 

하나님을 사랑한다고 하며 하나님을 의지한다고하며 열심히 신앙생활을한다는 사람이었다.

그러나그 사람은 '주일'을 지키고 있었다...........

자신이 다니는 교회 목사님으로부터 가르침을 "제대로" 받은 자신은 하나님의 말씀대로 가르쳐주는 목사님의 말씀을 따른다고 했다.

그래서 물었다.... 계명은 잘 지키시는가? '주일'을 열심히 지킨다고 했다.


주일은 사람이 만든것이고 성경에는 십계명의 네번째 계명으로 안식일을 지켜야함을 알려주고 싶었다.

하나님의교회에 다니는 사람으로서 사람이 만든 계명을 지키는 이들을 그냥 넘어갈 수는 없다. 어쨌든 하나님의 계명을 알리는게 사명이니까.


그 사람은 안식일이라는 말이 나오고 교회사에서 일요일이 하나님이 허락하신 예배가 아니라는 말에 목소리가 커지며 흥분하기 시작했다....
(틀린것을 인정하기란 너무 어려운 것이니.....)



왜 예수님께서 이런 말씀을 이천년 전에 남기셨는지 조금 알것같다.

천국의 비밀을 아는 것이 허락되지 않은자에게 천국복음은 오히려 알면 안되는게 되어버렸다.


하나님의교회에서 안식일을 깨닫고 지킬수 있도록 허락하신 은혜가 얼마나 큰지 다시한번 생각해 보게 되었다.


결국 그 사람의 말은....... 자신이 다니는 교회 목사님에게 물어보면 된단다. 공부도 많이 하시고, 성경에 대해서도 잘 알고 있으니.... 자신이 배우던

그 목사에게 물어보면 잘 알려줄테니 나는 걱정하지 말아라.........(실상 걱정보다는 안타까움이 컷다)


성경 한구절 제대로 보지 않으려고 했다. 하나님을 사랑하고 자신이 늘 의지한다고 말은 하면서 정작 하나님의 말씀과 계명앞에서는 하나님보다 목사가 먼저였다.

(고구마 한상자 물없이 먹은 느낌..........!)


정말 답답했다. 하나님을 믿으려면 계명부터 제대로 지켜야 하는 것 아닌가??

자신은 교회 가는 것이 목사님의 말씀이 너무좋고 자신과 잘맞아서 간다고 한다. 자신의 생각과 잘 맞아서.



결국 하나님께 순종하는 믿음이 아닌 취미생활쯤으로 여기는 듯 하다. 그리고 자신의 목사를 너무도 신뢰했다.

하나님 허락하신 성경말씀을 신뢰하는 것보다...




성경은 하나님의 계명이 담겨져 있다. 하나님의 백성이라면 당연히 지켜야하는 것이다.



이렇게 명확한 증거로 안식일은 토요일이고 일요일은 태양신을 경배하는 날이라고 되어 있는데.... 그래도 목사 말이 먼저다.





그러나 하나님의 백성들에게는 목사의 말보다 하나님의 말씀이 먼저다! 하나님의교회에서 안식일을 지키는 이유이기도 하다.

자칭 예배를 잘 드리고 있다는 주일예배자들은 안식일이 주일 아니냐고 일곱째날이라고 한다.

도대체 머 보고 다니는 건지...........




안식일은 토요일이다.


어딜봐도 증거는 많다. 안보려고 하는것 뿐이지...............





마음대로 더하고 빼서 하나님을 믿는다면 그것은 그리스도인이 아니다. 

그 목사의 사람일 뿐이다..........


하나님께서는 당신의 계명을 가감하지 말고 지키라 했으니 그리하면된다.



안식일은 토요일이고 그렇게 안식일을 온전히 지키는 교회가 하나님의교회이다.



정말 답답한사람이었다. 하나님 보시기에는얼마나 답답하고 갑갑하실까...........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17.09.19 17:13 신고 luree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우리를 구원하실 분은 우리 목사가 하나님이시라는 걸 좀 깨달았으면 좋겠네요ㅠㅠ

  2. 2017.09.21 23:29 신고 *안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두 저런 경우를 많이 접해봤어요~~~ㅠ
    좀 알려줄라치면 우리 신학대학 나왔냐...아무렴 우리 목사님이 당신보다 모르겠냐...하시는데!!!
    성경으로 하나님을 믿는건지 목사를 믿는건지 헷깔릴 정도죠~~ㅠ


하나님의교회 절기의미 그리고 나팔절 대속죄일 초막절이 다가오다!






교회를 다니는 사람들 중 얼마나 절기에 대해 들어본 적이 있을까?


며칠전.... 천주교인을 만났다. 25년 동안 천주교를 다녔다고 한다

최후의만찬 그림을 보고 이야기를 나누게 되었다. 유월절의 내용을 그린 것이라는 것을 알고 있었다.

천주교에서 성경공부를 하며 유월절을 배웠다고 한다.


그래서 물었다..... 배우신 대로 유월절을 지키십니까?


대답은............안지킵니다.(아주 당당히)

 

정말 하나님의 뜻도 모르고 이름만 아는 격이다.

하나님께서 유월절을 어떻게 세우셨는지 정말 모르는것이다... 단지 단어만 알고 있을뿐이었다.



하나님의 희생이 과연 이런 이들을 위한 것이었을까.............!


심지어 325년에 유월절이 폐지가 된 것도 알았다. 그러면서 그후 생겨난 일요일예배 크리스마스를 지킨다고 말했다. 정말 분별력을 잃었다...

이렇게 하나님의 뜻과는 정반대로 하나님을 믿으면서 열심히 믿는다고는 한다..... 하나님의 계명은 하나도 안지키면서!



내가 만난 사람은 25년 동안 천주교를 다닌것을 자랑으로 여겼다... 

재림그리스도 안상홍님께서 1600년만에 다시 찾아주신 유월절은 지키지도 않으면서 말이다.



그래서 그 사람은 물었다. 그러면 하나님의교회는 절기를 지키나요?  유월절 지켜요? 초막절 지켜요?

(초막절도 들어봤단다)



나는 하나님의교회에서 지키는 절기표를 꺼내 보여줬다.

3차 7개 절기표를 신기하게 보았다. 그리고 이걸 다 지키는지 물었다... 물론이다!





절기를 세우신 이유에 대해서도 보도록 하자.

우리는 모두 하늘에서 죄를 짓고 이땅으로 쫓겨 내려온 죄인들이다. 세상에 태어난 이상

누구도 피할 수 없는 '사망'은 죄의 값으로 주어진 형벌의 결과이다.


롬 6장 23절 죄의 삯은 사망이요 하나님의 은사는 그리스도 예수 우리 주 안에 있는 영생이니라



하나님께서는 하늘의 죄로 인해 죽을 수밖에 없는 죄인들을 살리시기 위해 십자가에서 보혈을 흘리시고 


인류의 죄를 대신해 죽으심으로 당신의 크신 사랑과 권능을 나타내셨다.


하나님의 절기에는 그러한 그리스도의 희생과 사랑을 기억하고 우리를 영원한 천국으로 인도하시는

하나님의 권능을 기념하는 의미가 담겨 있다.


이 세상에서 인생의 근본도 알지 못한 채 살아가는 영혼들이 영적인 이치를 깨닫고 구원의 길로 나아가게 하는 것이

하나님께서 절기를 제정하신목적이다.



하나님의 절기

하나님의 절기에는 주간절기로 일곱째날 안식일이 있다. 

또한 해마다 지키는 연간절기로 유월절 무교절 부활절(초실절) 오순절(칠칠절) 나팔절 대속죄일 초막절이 있는데

이 일곱 가지의 절기가 3차로 나뉘어 조직되어 있다. 이를 통틀어 '3차7개절기'라고 부른다.



3차7개절기는 모세의 행적에서 비롯되었다. 이스라엘 백성들이 애굽에서 종살이하던 시대

하나님께서는 모세를 지도자로 세워 이스라엘 백성들을 해방시키시고 가나안으로 인도하셨다.


출애굽 당시부터 약 일년 동안 있었던 모세의 행적은 각 절기의 유래가 되었는데 이는 장차 구원자로 오시는 예수님께서 

하나님의 백성들을 죄악 세상에서 해방시켜 하늘 가나안으로 인도하시기까지 행하실 구원이 역사를 미리 보여주는 것이다.




안식일도 절기요 3차 7개절기도 다 하나님의 백성이라면 지켜야할 절기이다.






모든 절기가 다 중요하고 의미가 있지만 다가오는 나팔절과 대속죄일 그리고 초막절은 내가 살고 있는 성령시대 이루어지는 예언들이므로 반드시 알아야 하고 주목해야한다. 하나님은 열심히 믿으면서도 그 믿는 하나님이 무엇을 믿으라는지는... 무엇을 지키라는지는 모른다면  

영혼구원을 장담할 수 없는 노릇이다.



하나님의교회는 성경에 나와있는대로 모든 절기를 지키는 교회이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17.09.14 23:36 신고 *안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도대체 ...나를 사랑하면 내 말을 지킴...이란 말씀을 실천하는 사람들이 있긴한걸까요!??
    나더러 주여주여 하면서도 마음은 멀고 사람의 계명을 따르고...하나님의교회처럼 그리스도의 말씀대로 새언약을 지켰으면 좋겠어요^^;;
    축복 가득한 가을절기 거룩하게 준비합시당~

  2. 2017.09.15 19:24 신고 luree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모르는 사람들과 알고도 지키지 않는 사람들이 이리 많은데 우리를 위해 희생하신 하나님의 사랑을 깨닫게 하시고 절기를 지킬 수 있도록 인도해주시니 이 얼마나 큰 은혜요 영광인지요..

말.잇.못

Posted by fact100 삶에 관한 fact/소소한 일상사 : 2017. 9. 12. 00:15


심려를 끼쳤다면 죄송합니다ㅎㅎ

'삶에 관한 fact > 소소한 일상사' 카테고리의 다른 글

추석명절맞이 돈봉투에 켈라그라피를~  (6) 2017.09.28
셀프네일 젤네일  (2) 2017.09.23
티타임  (5) 2017.09.21
바르게 삽시다  (7) 2017.09.20
말.잇.못  (2) 2017.09.12
석산! 화려한 가을꽃  (2) 2017.09.09
태그 : 야식, 피자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17.09.12 00:53 신고 *안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심하시네요......ㅠ
    복수할테얏!!!

  2. 2017.09.13 18:33 신고 luree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위내시경 하고 와서 밀가루 금지 먹었는데 우째 이런 일이ㅜㅜ

 «이전 1 ··· 19 20 21 22 23 24 25 26  다음»